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정치
‘혁신은 실패로부터’…2019 실패박람회강원 춘천 시작… 대전·전주·대구·서울 각 3일간 개최
  • 김길영 기자
  • 승인 2019.06.05 10:03
  • 호수 280
  • 댓글 0
문재인 대통령이 서울 종로구 광화문 광장 일대에서 열린 실패박람회를 방문해 시민들이 작성한 희망의 메시지를 바라보고 있다.

올해도 실패에 대해 서로 공감하고 응원하는 ‘실패박람회’가 전국적으로 열린다.

행정안전부는 지난해에 이어 두번째로 개최하는 ‘2019 실패박람회’를 15일 강원도를 시작으로 대전(21일), 전주(31일), 대구(6월 12일), 서울(9월 20일)에서 각 3일동안 진행한다고 밝혔다.

올해 실패박람회는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실패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 조성뿐만 아니라 실패해도 다시 도전할 수 있는 재기지원정책 연계를 강화했다.

행사장에서는 중앙부처와 지자체 산하기관에서 운영하는 ‘정책마당(재기지원 부스)’에서 상담을 받을 수 있고, 누리집에서도 재도전 관련 지원제도를 안내받을 수 있다.

특히 지난해는 10여개 기관이 참여했으나, 올해는 중기부와 고용부, 복지부 등 6개 중앙부처(15개 산하기관)와 4개 지자체(27개 산하기관)가 참여할 예정이다.

한편 15일에는 강원대 백령아트홀에서 공동선포식을 개최하고, 강원도 춘천에서 ‘혁신은 실패로부터’라는 주제로 2019 실패박람회를 시작한다.

이날 박람회에서는 실패를 재조명하는 ‘실패자산 컨퍼런스’와 지원제도를 연계하는 ‘실패극복 정책마켓’, 신용회복과 재창업·취업을 상담하는 ‘재도전 정책상담’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또 최고로 부끄러운 경험을 겨루는 ‘이불킥 공모전’과 전화기에 실패담을 토로하며 평온을 찾아가는 ‘실패 고해성사’, 아연실색할 사연을 가진 제품을 교환하는 ‘혁신 스토어’ 등도 마련된다.

최문순 강원도지사는 “전국적인 관심과 우리 이웃들의 도움으로 재난을 극복한 과정을 프로그램에 잘 담아 재난대응의 새로운 해법으로 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진영 행안부 장관은 “실패가 과정으로 인식되려면 재도전을 체계적으로 지원하는 생태계를 조성해야 한다”며 "누구나 실패가 단숨에 해결되는 변화를 기대하는데, 이를 위해서는 변화를 만들겠다는 용기와 실행에 옮기는 도전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김학도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은 “우리 모두는 크고 작은 실패를 경험하며 성장한다”면서 “혁신 노하우가 선순환되기 위해서는 실패를 극복하고 재도전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이 필요하고, 이를 위해 정부와 자치단체가 같이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길영 기자  news0528@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