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정치
"의장에게 가자" 병원 찾는 바른미래당 의원들
  • 이학성 기자
  • 승인 2019.05.10 09:14
  • 호수 279
  • 댓글 0

바른정당 출신 의원들이지난 25일 오전 오신환 의원의 사보임을 반대하기 위해 문희상 국회의장이 입원한 병원으로 이동했다.

김관영 원내대표는 사법개혁특별위원회에서 오신환 의원을 채이배 의원으로 교체하는 내용의 사보임 신청서를 팩스로 국회 의사과에 제출했다. 국회 의사과를 점거하고 있던 바른정당 출신 의원들은 의사과가 팩스로 접수를 받자 문 의장이 입원한 병원으로 자리를 이동했다.

의사국장은 실무 보고를 위해 문 의장이 입원한 병원으로 이동한 것으로 알려졌고, 문희상 의장은 접수를 보고받은 뒤 곧바로 사보임을 허가할 것으로 알려졌다.

오 의원의 사보임이 이뤄지면 정개특위와 사개특위가 25일 오후 각각 전체회의를 열어 법안들의 신속처리 안건 지정을 할 것으로 알려졌지만, 자유한국당의 회의장 점거로 인해서 정상적으로 열릴지는 단정할 수는 없다.

어제부터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정치개혁특별위원회와 사법개혁특별위원회가 열릴 수 있는 회의장 3곳을 점거하고 있다.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물리적으로 회의를 방해하기 위해서 국회 내에 대기 중이다.

이학성 기자  news0528@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